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제목 ‘씨름, 택견, 유네스코와 만나다!’ 국제무예센터·대한씨름협회·한국택견협회 업무협약(MOU) 체결

  • 조회수
    117
  • 작성일
    2022-06-17
  • 첨부

씨름, 택견, 유네스코와 만나다!’

국제무예센터·대한씨름협회·한국택견협회 업무협약(MOU) 체결

-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무예인 씨름과 택견을 통한 세계 청소년의 발달 도모 -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이하센터’)와 한국택견협회(이하택견협회’),‘대한씨름협회(이하씨름협회’)525일 국제무예센터(충북 충주 소재)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1983년 국가무형문화재 제76호로 지정된 택견은 2011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최초 등재되었고, 2017년 국가무형문화재 제131호로 지정된 씨름은 2018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남북공동 등재되었다.

센터는 대한민국 정부와 유네스코 간 협정에 따라 설립된 국제기구로 무예 열린학교, 무예 캠프 등 청소년 교육 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택견협회는 택견의 원형을 계승·보전하여 택견의 대중화를 위해 활동하고 있으며, 씨름협회는 대한체육회 가맹단체로, 국제 씨름대회 개최 및 우수 씨름선수 양성에 힘쓰고 있다.

각 기관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무예인 택견과 씨름을 활용한 청소년, 여성의 발달과 택견, 씨름의 국제적 역량 강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황경수 씨름협회 회장은우리 민족의 우수한 전통문화이자 스포츠인 택견과 씨름이 센터와의 협업을 통해 세계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문화로 더욱 발전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 말하며 이번 협약에 대한 큰 기대감을 밝혔다.

김두환 충주시장 권한대행 부시장은이번 협약을 통해 각 기관 간 무예 열린학교 사업 협력, 전통 무예 택견·씨름의 보급이 확대될 것이라고 전했다. 박만엽 택견협회 상임부총재는유네스코에 최초 등재된 택견을 활용해 전 세계 청소년과 아동의 발달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 밝혔다.

센터 박창현 사무총장은우리 전통 무예인 씨름과 택견과의 협업을 통해 유네스코 전략목표를 이행하고 청소년과 여성의 역량 증진 사업이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 말했다.

한편, 센터는 올해 618일부터 택견협회와의 협력을 통해 제6회 무예 열린학교 사업을 네팔의 수도인 카트만두에서 운영하고 네팔 청소년과 여성을 대상으로 택견 교육을 시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