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제목 ‘2021 유네스코 C2센터 네트워크 회의 개최

  • 조회수
    33
  • 작성일
    2021-03-11
  • 첨부

- 하나의 유네스코, 분야별 전문성 가진 C2 기관 협력 확대 및 공동사업 발굴 도모 -


충북 충주시 소재 국제기구인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이하‘센터’, 이사장 이시종)는 센터 주최로 지난 10일 신축 이전한 신사옥(충북 충주 옻갓길 73)에서 2021년도 유네스코 C2센터 네트워크 회의를 개최하였다.


국내 소재 C2센터로는 센터를 포함해 유네스코국제이해교육원(APCEIU), 유네스코아태무형유산센터(ICHCAP), 유네스코물안보국제연구교육센터(i-WSSM), 국제기록유산센터(ICDH) 등 5곳이 있으며, 지난 유네스코 제40차 총회에서 승인된 글로벌국제보호지역연구훈련센터(GCIDA)와 세계유산해석센터(WHIPC)가 추가로 설립될 예정이다.


국제무예센터 박창현 사무총장을 비롯하여, 국제이해교육원 임현묵 원장, 아태무형유산센터 금기형 사무총장, 물안보국제연구교육센터 김양수 센터장, 국제기록유산센터 나미선 사무총장 직무대행, 유네스코한국위원회 한경구 사무총장과 설립 추진 중인 세계유산해석센터·글로벌보호지역훈련센터의 대표들과 임직원이 참석하였다.


회의에서는 참여 기관별 2021년 사업계획을 공유하고 지속되는 코로나-19 위기 속 C2기관 네트워크 구성을 통해 공동사업 기회를 발굴하고, 실질적인 C2 협의체 구성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 시간을 가졌다.


박창현 국제무예센터 사무총장은 “이번 회의를 통해 하나의 유네스코 (One UNESCO)를 강조하며 분야별로 전문성을 가진 C2기관들의 협력 확대 및 공동 사업의 발굴을 통해 파트너십의 다양화를 도모할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회의는 중대본 코로나-19 대응 지침에 따라 비수도권(충주) 1.5단계 조정으로 참가자 100명 미만 준수 및 참석자 간 거리두기, 마스크 항시 착용, 발열 체크, 손 소독제 비치 등 핵심방역수칙을 엄중히 이행하여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만전을 기하였다.